조도면 새섬길 신검산 등산로 탐방

 조도면 새섬길 신검산 등산로 탐방

201303120000sinkemsan

최근 신검산 새섬길로 명명한 곳을 찾는 등산객이 절정을 이룬다.

20130312000sinkimsan

완만한 경사지를 따라 넓은 등산길을 걸어 올라간다.

정상을 향해 한발짝 옮기며 소원기원탑을 만나다.

신검산 정상을 오르기전 감시초소가 폐가로 남아 있다. 

정상엔 진달래가 피는 봄이 일찍 찾아 오고 있다.

 

정상 뒷 경사면을 내려와 능선따라 이동한다.

 

큰놈바위를 휘돌아 동쪽을 향한다.

 

애기어깨 바위는 풍파에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쨋밥(너도밤나무) 군락을 이룬다.

거북이가 웅장한 자태로 산을 굽어 살핀다.

거북바위를 뒤로하고 절벽을 내려간다.

멀리 하조도등대 까지 갈려면 한참을 더가야 한다.

20130312011sinkemsan

동백숲이 우거진 시원한 숲을 지나 발길을 재촉한다.

멀리 보이는 낙타봉이 종점이 가까워짐을 알려준다.

해안절벽에 다다르면 거친 물보라를 내며 흘러간다.

운림정에서 산행에 대한 아쉬움을 달래본다.

조도면 새섬길 돈대산 등산로 탐방

 조도면 새섬길 돈대산 등산로 탐방

20130312dondaesan

최근 돈대산 새섬길로 명명한 곳을 찾는 등산객이 절정을 이룬다.

2013031200dondaesan

구 조도보건지소가 위치한 유토리 마을에서 산행을 시작 한다. 

201303120dondaesan

초입에는 조도국궁장이 있었으나 지금은 활동을 할수 없다.    

20130312001dondaesan

등산로 입구는 넓고 시원한 느낌의 평온함을 준다. 

20130312002dondaesan

급경사를 오르면 약수터와 체육시설이 간소하게 있다.

20130312003dondaesan

정상부근에 다다르면 동쪽에 사람얼굴형상의 투스타바위가 있다.

20130312004dondaesan

정상계단을 오르면 망망대해를 바라보면 다도해가 장관이다.

20130312005dondaesan

옛봉화터가 있는 자리에는 산악인들이 저마다 소원을 빌며 탑을 만들었다. 

20130312006dondaesan 

돈대산 능선을 따라 서쪽을 향에 걸음을 옮긴다.

20130312007dondaesan

구비구비 따뜻한 산행을 할수 있는 코스가 이어진다. 

20130312008dondaesan

손가락바위에는 작은 구멍을 오를수 있는데 바위가 조금 위험하다.

20130312009dondaesan

우뚝솟은 새끼손가락 바위를 뒤로 하고 하산한다.

201303120011dondaesan

하산하다며 보면 잠시 휴식을 취 할 수 있는 큰방석이 있다.

201303120010dondaesan

잠시 내려오면서 작은 방석에서도 쉴수 있다.

랜드마크 도리산전망대 기공식

20130308dorisan

서남해 랜드마크로 거듭나는 도리산전망대 건설사업 기공식

오늘 3월8일 오후2시 지난 2005년 관내 유무통신 송수신탑이 위치한 상조도 돈대봉에 전망대를 건설하는데 한국통신의 협조가 이뤄지지 않아 몇번의 협의에 실패 하였지만 지역민의 염원을 펼칠 수 있는 그곳을 버리지 못하고 건설하는 이번 도리산전망대 건설사업 기공식을 갖게 된다.

이번 기공식을 시작으로 올해 연말까지 총사업비 31억을 투입하여 도리산에서 가장높은 곳에 위치한 한국통신 외곽으로 데크시설을 하여 다도해 전망대를 건설하는 사업이지만 그만큼 서남해 랜드마크로 빛을 보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도리산전망대를 다른곳처럼 전망타워를 건설하여 그곳에 머물러 차라도 한잔 하고 갈수 있는 쉼터를 조성하므로서 스쳐지나가는 곳이 아니라 서남해에 펼쳐진 다도해를 바라볼수 있도록하고자 한 당초 목적에 부합하는 사업이 되길 바란다.

본인이 지난 2002년 휴전선 근처 도라산전망대(역)를 빗대어 제일 서남해에 상징을 만들고자 2003년 “도리산전망대”라고 명명하고 지역의 관광메카를 만들고 싶었던 마음이 빛을 보게된다는 것에 한편으론 뿌듯하다.

사실 진도군이 진도대교부근 명량대첩 전승광장에 진도타워가 진도의 랜드마크로 상징성을 부여하고 건설중이라 하지만 진도를 상징하는 것은 무수히 많은 섬(보배의섬)이라는 것을 고려하면 확트인 다도해를 조망하고 진도를 내세우는데 안성맞춤인 도리산전망대가 제격이며 진도를 견인할 서남해 랜드마크가 될 것임을 바로 알았으면 한다.

주) 도리산(睹里山)전망대 : 전라남도 진도군 조도면 여미리 산정상에서 섬마을을 살펴본다는 의미를 갖고 있는 전망대

옛부터 산을 돌아서 지나간다는 의미 산 정상에서 고개를 도리도리 저어 살펴 볼 수 있는 곳, 옛 봉화터가 있는 곳이라 하여 지역에서 구전을 통해 대리산 또는 돈대봉으로 불리우는 것을 조도면 대표관광지로서 홍보를 위해 오명삼이 2003년경 전망대의 명칭이 필요하여 우리나라 최북단의 도라산역이 2002년 개통하는 것을 빗대어 우리지역 대표관광지로 부각시키고자 2003년 명명하여 널리 불리우고 있다.

우리지역 지명에서 새를 의미하는 일본어 토리와 신사의 문을 가르키는 토리와 발음이 비슷하며, 중국어 새 발음으로도 도리라 읽혀 거부감이 있지만,  지역민들에 의해 대리산, 도리산, 돈대봉으로 두루 불리우고 있는 가운데 최근 관광객이 방문하여 한자명을 물어보는 이가 증가하고 우리지역 대표관광지로서 한자명 사용이 필요하여 2010년 도리산 한자명을 명명하였습니다.

참고로 우리지역에서 구전을 통해 옛부터 불리우고 있고 우리지역외 신안군, 완도군 또한 도리산이라는 명칭을 사용하는 섬에 있는 산을 지칭하는데 도리산이라고 불리어오는 곳이 여럿 존재합니다.

해남-제주간 쾌속카페리선 3월29일 취항

20130305007royalstar

해남-제주간 쾌속카페리선 3월29일 취항

씨월드고속훼리㈜ (모바일웹 http://m.seaferry.co.kr )는 유럽형 프리미엄급 초고속 로얄 스타호가 3월29일부터 매일 오후2시40분 해남군 우수영항과 오전9시 제주항에서 출발 운항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씨월드고속은 ‘로얄스타’ 취항을 기념해 3월29일부터 4월30일까지 이용객 4명당(가족,친구) 차량요금 1대 할인 및 고속도로 통행료·시외버스비 지원 등의 이벤트를 실시한다.

당초 운항 계획은 진도대교를 밑을 통과해 1시간30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했으나 진도대교의 높이가 20m에 불과해 안전을 고려, 우회 항로를 선택하면서 소요시간이 길어졌다.

로얄스타호는 선박 전장 84m,  선폭14m, 속력36노트, 3,046톤 규모로 여객정원 588명, 차량76대를 싣고 해남과 제주 간을 2시간30분에 돌파 할 수 있다.

한편, 해남군은 예산 99억3천만원을 투입하여 우수영항 쾌속카페리선 접안시설을 2013년초에 완공했다.

산삼은 조도겨울무로 통한다.

20130303muoo

겨울철에 산삼은 조도겨울무로 통한다.

조도는 154개 다도해 섬이지만 반농반어의 생활을 하는 가운데 주로 동절기 막바지 들녁 농사는 겨울무, 봄동,쑥농사가 50% 를 이룬다.

특히, 조도겨울무는 동삼으로도 불리우며, 타지역에 비해 해안가에서 자라기 때문에 해풍을 맞고 자라 당도나 아삭거리는 맛이 일품이다.

겨울철에 출하되는 조도 무는 농약을 전혀 쓰지 않고 친환경으로 재배되기 때문에 가락시장을 비롯한 대도시 시장에서 진도조도겨울무, 무말랭이, 시래기가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