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도해 해넘이 해돋이 명소 초대

SAM_4807

올해 동안 잊혀지지 않고 세월이 흘러도 잊을수 없는 뼈아픈 해난사고가 일어난 세월호 침몰지역인 조도면은 2014년 한마디로 “多事多難”했던 한해라 말 할 수 있을 정도다.

한 해가 저물 무렵 사람들은 지는 해를 보며 한해를 되돌아보고, 뜨는 해를 보며 새 각오를 다지고 싶어합니다.

서남해안에 위치한 진도군은 묵은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이하기 위해 31일부터 새해 첫날까지 진도타워와 첨찰산기상대, 급치산전망대, 세방낙조전망대, 도리산전망대, 하조도등대등에서 해넘이 및 해돋이 행사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특히, 도리산전망대는 세월호 침몰해역을 가까이서 볼수 있는 곳이며, 산정상까지 자동차를 타고 오를 수 있는 데다 360도 고개를 돌려 일출과 일몰 서남해 바다에 위치한 수많은 섬들을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곳이다.

도리산전망대 가는길은 국토교통부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선정된 곳으로 해변을 따라 드라이브 코스로 차창 밖으로 펼쳐지는 다도해의 풍경이 눈부시도록 아름답다.

조도면 섬178개(유인도 35개·무인도143개)가 빽빽한 섬의 숲을 이루고 있는 곳이지만 다도해해상국립공원으로 비교적 찾는 이가 드문곳으로 도리산전망대 해넘이와 하조도등대 해돋이에서는 때묻지 않은 조용한 섬에서 하루 묵으며 해넘이・해돋이를 감상 할 만하다.

2014년 갑오년(甲午年)‘말의 해’가 도리산전망대에서 17시30분에 저물고 2015년 을미년(乙未年)‘양의 해’  새해 첫 일출시각 하조도등대에서 07시40분에 첫해를 볼 수 있다.

천문연구원은 이번 연말연시 주요 지역의 일출·몰 시각을 국민들이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트위터(http://mobile.twitter.com/KASI_NEWS/status/547211959532138497/photo/1)와 페이스북 페이지에서도 공지하고, 기타 지역의 일출·몰 시각은 천문연 홈페이지(http://astro.kasi.re.kr/Life/SunMoonMapForm.aspx?MenuID=112)에서 검색 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