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타고 “남도 한바퀴” 돌아보자!

namdo_bus_1503

전라남도는 2014년 개별 여행객(FIT)들에게 폭발적인 사랑을 받은 관광지 광역 순환버스‘남도한바퀴’운행 노선은 5개 권역, 8개 코스, 41개 관광지로 늘렸다.

올해는 전국적인 섬 관광 명소로 부상하고 있는 금오도 비렁길 탐방노선을 시범적으로 운영해 도정 역점시책인‘가고 싶은 섬’의 고유한 생태와 문화, 섬 밥상의 매력을 이용객들이 직접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지난 세월호 사고 이후 침체된 진도관광을 활성화하고 진도 주민들에게 경제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광주〜진도 간 직행노선을 신설하고 매주 토요일 개최하는 토요민속공연 관람과 운림산방의 토요그림경매 참관, 신비의 바닷길 등을 경유토록 해 보배의 섬 진도관광의 진수를 선보인다.

빛가람 혁신도시 이전기관 임직원 및 가족들이 남도의 주요 관광지를 편리하고 저렴한 비용으로 손쉽게 여행하도록 강진 영랑생가, 해남 두륜산, 장흥 우드랜드 등으로 짜여진 지난해 최고 인기 노선에 대해 혁신도시를 경유토록 했다.

전남도‘남도한바퀴’홈페이지( http://www.kumhoaround.com/Home/Main.aspx ), 버스타고, 하나투어, 코레일 등에서 예매·예약과 온라인 문의가 가능하며 광주, 순천버스터미널 직행 매표창구에서 현장 구매도 가능하다. 전화 상담 센터(062-360-8590)도 운영 중이다. 광주 송정역, 광주터미널, 순천역, 순천터미널, 목포역 등에서 승·하차가 가능하고 이용 요금은 9천900원으로 지난해와 동일하다.

이 국장은 또 “다음 달 호남고속철 개통에 대비해 KTX 등을 이용하는 개별 여행객이 편리하게 남도의 구석구석을 둘러볼 수 있도록 광주 송정역 등에서 출발토록 했고, 올해는 문화관광해설사가 전체 관광지를 동행해 해설을 진행한다”고 덧붙였다.

댓글 남기기